쓰레기, 어떤 시대의 착오

요즘은 꽤 색다른 것들로부터 나의 존재, 정확히는 내 존재의 규모를 확인하게 된다. 나 혼자 만들어내는 쓰레기를 통해서다. 이따금...

잠자는 우산집을 깨워주세요

“어둑어둑한 아침, 밖을 보니 비가 내리고 있다. 우산을 챙겨 밖으로 나선다. 지하철을 타러 내려가다가 일회용 우산 비닐 함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