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생길동무 밥상 모임에 초대합니다.

15년 동안 든든한 동반자로 녹색의 길을 함께 걸어준 회원님 고맙습니다. 함께 걸어주신 고마움을 어떻게 전할 수 있을까요. 함께 해주신 고마움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