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범을 위해 지금까지 모은 곗돈을 드디어 처음으로 쓰게 됩니다

2004.05.20 | 미분류

야생동물소모임(http://www.yasomo.net )에 제가 올린 글을 퍼왔습니다.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5월…
표범을 위한 마음 하나로 시작한 우리 만원계가
5월의 나무처럼 무럭무럭 자라고 있습니다.

아무르표범을 위해 지금까지 한푼두푼 모은 곗돈을
드디어 처음으로 쓰게 되었습니다.

표범 만원계가 처음 시작할 때
기금을 석달 분기로 모아서 쓰자고 약속을 했었고
이제 그 석달이 지난 것입니다.  

현재까지 144만원이 모였습니다.
저희 홈페이지 자료실을 보시면 입금현황을 보실 수 있습니다.
야소모에서 20만원을 기금으로 내주었는데
그것이 합해지면 지금까지 164만원이 모인 셈입니다.

164만원……
몇몇 분들이 뭉칫돈을 덥석 내 주시도 하셨고
또 계원들이 천천히 그러나 조금씩 늘어가고 있기 때문에
석달 동안 이만큼의 후원금을 모을 수 있었습니다.
적다면 적고 많다면 많은 돈이지만
표범을 위해 우리가 실질적인 일을 하고 있다는 마음에
정말 흐뭇하고,
비록 앞으로 가야 할 길이 훨씬 더 길지만
이렇게 “시작” 할 수 있도록 도움 주신 여러분의 후원과 사랑에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이런 멘트는 원래 계주님이 해 주셔야 맞는거지만
제 마음이 이끌리는대로 쓰고 있습니다 ^^)

이 돈을 어떻게 사용할건가, 그 세부적인 사항은 아직 결정되지 않은 상태입니다.
표범서식지 주변 민간인들이 생계문제때문에 밀렵을 하는 일이 없도록
그들이 채집한 임산물을 한국에서 수입하고 소비함으로써
표범서식지 주민들의 소득향상에 도움을 주자는
이른바 “공정무역”을 해 보자는데
첫번째 저희 모임에서 결론지은 바 있습니다.
(저희가 직접 무역을 할 수 없으므로 현재 대안 무역, 공정 무역을 하고있는 한 단체와 협의 중입니다)

그러나 이 역시 최종 결정된 사항은 아닐 뿐 아니라
새로운 제안에 따라 다른 항목으로도 곗돈은 얼마든지 쓰여질 수 있습니다.

처음 얘기된 대로,
밀렵전문단속반의 장비 구입이나 고용 등에 직접 후원금이 쓰이도록 할 수도 있고
러시아 국경 너머 중국 훈춘에서 어렵게 생존하고 있는 표범을 위해
쓰이도록 할 수도 있습니다.

그러므로,
표범을 살리는데 관심 있으신 여러분들께서는
만원계의 활동을 그냥 바라만 보지 마시고
표범을 살리는데 좋은 방법들이 무엇인지
보다 적극적으로 의견을 내 주시고
또 후원해 주시기 바랍니다.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너무 아름다워서 멸종위기에 놓인 동물,
아무르표범을 살리고자 하는 사람들의 모임,
아무르표범 만원계,
5월까지의 모은 곗돈을 표범을 살리는 일에 직접적으로 사용할 예정입니다.  
여러분의 많은 참여와 후원 바랍니다.

오늘이 5월 곗돈을 입금해 주실 수 있는 마감일입니다.
(내일부터의 입금은 6월치로 넘어갑니다)

계좌번호 : 국민은행 055201-04-014598
예 금 주  : 김동현(아무르표범보호계)

http://www.greenkorea.org/greenasia/

녹색연합의 활동에 당신의 후원이 필요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