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육곰구출캠페인 #3]전주동물원에 도착한 곰이

저녁 6시 30분이 되서 곰이는 드디어 전주동물원에 도착했습니다. 전주동물원 관계자들이 어두워지는데 불구하고 많이 기다리고 계셨습니다. 무진동 차량에서 작은 트럭으로 옮겨서 곰이가 앞으로 살아갈 곰사로 이동하였습니다.

이미 이곳에는 아웅이 다웅이라는 이름의 반달가슴곰이 살고 있습니다.동물원에서 적응훈련이 끝나면 새로운 친구들과도 친하게 지낼 수 있겠지요? 최근 곰사를 신축한 전주동물원은 곰이에게 기존 농가에 비할나위 없이 좋은 안식처가 될 것입니다. 곰사에 설치된 따듯한 난로의 온기처럼 곰이가 남은 생을 편히 살기 바라는 시민들이 따스한 마음도 잘 전달되었으리라 봅니다.

곰이를 뒤로하고 다시 서울로 올라오는 길에 기쁘고 뿌듯하면 서도 한 편으로 마음이 무거운 것은
여전히 더 많은 반이,달이,곰이가 좁은 철창안에 갇혀 있다는 사실이 다시 떠올랐기 때문입니다.

더 많은 시민들과 함께 반이,달이,곰이와 같은 장소와 같은 날에 태어났지만 보낼 임시보호소가 없어서 두고 온 곰을 포함에 세상의 더 많은 반이,달이,곰이를 구출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

저녁이 되서야 전주동물원에 도착한 곰이를 실은 무진동 차량

차량에서 곰이가 있는 케이지를 작은 트럭으로 옮기고 있는 전주동물원 관계자들

새롭게 신축한 곰사로 옮기고 있는 녹색연합 활동가들과 전주동물원 관계자들

적응훈련을 하면서 살아갈 곰사에 도착한 곰이

 

사육곰구출 캠페인 후원하기
녹색연합의 사육곰 구출 캠페인에 대해서만 
일시적으로 후원합니다.
사육곰 구출 캠페인을 진행하는  녹색연합에 
정기적으로 후원합니다.

 

No Comments

Post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