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잘가라 핵발전소 서명운동 결과발표 기자회견

2017.04.26 | 탈핵

KakaoTalk_20170426_144200756

[보도자료]

잘가라 핵발전소 서명운동 결과발표 기자회견

전국 261,027명 서명참여 결과 발표

체르노빌 핵사고 31년, 대선후보 서명결과 전달 및 약속 진행

4월 26일은 1986년 구 소련(현 우크라이나) 체르노빌에서 핵발전소 폭발사고가 발생한 지 31년을 맞이하는 날입니다. 많은 시간이 지났지만, 죽음의 땅으로 변해버린 체르노빌은 여전히 핵발전소 반경 30km의 출입이 금지되어 있습니다. 최악의 핵발전 사고로 기록된 체르노빌 참사로 1주일 만에 31명이 생명을 잃었습니다. 이로 인해 수십만의 암사망자가 발생했다는 보고도 있습니다. 죽음의 땅 체르노빌이 과연 사고 이전의 모습으로 돌아갈 수 있을지 기약 없는 시간만 흐르고 있습니다. 체르노빌 사고 31년을 맞아 핵발전의 문제를 다시 한번 돌아보며 그동안 진행해왔던 잘가라 핵발전소 100만 서명운동의 진행 결과를 발표합니다.

전국에서 4월 26일 현재까지 총 261,027명이 서명에 참여해 주셨습니다. 대선후보들에게 서명운동결과를 전달하고, 실제 서명지는 5월 대선 이후 대통령에게 전달할 예정입니다. 잘가라핵발전소 100만 서명운동은 지난 10월부터 ▲신고리5,6호기, 삼척/영덕/울진 신규핵발전소 건설 백지화 ▲노후핵발전소 수명연장 금지 및 폐쇄 ▲사용후핵연료 관련 신규 핵시설 건설 철회 ▲고준위핵폐기물 관리계획 철회하고, 공론화 재실시 ▲탈핵에너지전환정책 수립 및 탈핵에너지전환기본법 제정 ▲재생에너지 지원 및 확대정책 실시 등을 요구로 전국에서 진행되었습니다.

탈핵에너지전환을 염원하는 모든 시민들의 마음을 담아 19대 대통령선거에 나서는 후보들에게 전달할 서명결과발표 기자회견을 아래와 같이 진행하고자 합니다. 기자회견 이후 서명전달과 <잘가라 핵발전소 서약식>은 문재인(더불어민주당), 안철수(국민의당), 심상정(정의당) 후보(캠프) 등과 별도진행 할 계획입니다. 많은 관심과 취재를 요청드립니다.

[잘가라 핵발전소 100만 서명운동 결과 발표 기자회견]

* 일시: 2017년 4월 26일 오전 10시

* 장소: 광화문 광장(이순신 동상 앞)

* 프로그램

-서명운동 경과 및 결과 발표

-후보별 전달 및 서약 진행계획

-각계 발언

◆ 후보별 전달 계획 [

[심상정(정의당) 후보 전달 및 서약식]

– 일시: 2017년 4월 26일 오후 1시 30분

– 장소: 울산 북구 호계시장

– 참석자: 심상정 후보

[안철수(국민의당) 후보 전달 및 서약식]

– 일시: 2017년 4월 26일 오후 2시

– 장소: 국민의당 당사

– 참석자: 이태흥 정책실장

[문재인(더불어민주당)후보 전달 및 서약식] –

일시, 장소 협의 중

◆ 잘가라핵발전소 100만 서명 현황

총: 261,027 명(2017년 4월 26일 현재)

-지역별 집계 현황

2017-04-26 현재
지역온라인오프라인지역합계
서울-전국5,99773,27879,275
인천1,1961,1102,306
부산3,27649,73153,007
울산2,28126,84729,128
대구1,2556,6777,932
광주9985,0526,050
대전8726,2137,085
경기6,4225,89012,312
강원6339,1049,737
충북8513,8724,723
충남/세종1,0813,3124,393
전북7603,1583,918
전남6294,2624,891
경북1,9629,63211,594
경남3,04121,21324,254
제주239112351
해외112112
소계31,564229,463261,027
총계261,027

◆ 잘가라 핵발전소 100만 서명운동 경과

· 2016.10.11. 잘가라 핵발전소 100만 서명운동본부 출범

· 2016.10. 마창진,김해,양산,거제 100만 서명운동본부

·2016.10.17. 경기도 탈핵네트워크 100만 서명운동 동참 결의

· 2016.10.17. 광주전남, 영광 잘가라 핵발전소 100만 서명운동본부 출범

·2016.10.17. 잘가라 핵발전소 100만 서명 부산운동본부 발족

· 2016.10.26. 대전 핵안전대책 촉구 탈핵 100만 서명운동본부 출범

· 2016.10.28. 잘가라 핵발전소 100만 서명운동 대구경북운동본부 발족

· 2016.10.31. 부산 100만 서명 서포터즈 발족

· 2016.11.14. 잘가라 핵발전소 100만 서명 원불교 운동본부 발족

· 2016.11.22. 잘가라 핵발전소 100만 서명운동 울산본부 출범

· 2016.11.22. 잘가라 핵발전소 100만 서명운동 경기본부 출범

· 2016.11.22. 충북 잘가라 핵발전소 100만 서명운동 선포

· 2016.11.29. 잘가라 핵발전소 100만 서명운동 불교본부 출범

· 2016.12.09. 잘가라 핵발전소 100만 서명운동 기독교본부 출범

· 2017.04.10. 잘가라 핵발전소 100만인 서명과 천주교 탈핵선언

· 2017.04.26. 잘가라 핵발전소 100만 서명운동 결과 발표 및 후보별 결과 전달 서약

· 2017. 5. 서명지 대통령 전달 예정.

[기자회견문]

잘가라 핵발전소, 이제 우리도 탈핵을 실현해야 합니다

31년 전 오늘은 구소련 체르노빌에서 핵발전소 폭발사고가 발생한 날입니다. 최악의 핵발전 사고로 기록된 체르노빌 참사로 1주일 만에 31명이 생명을 잃었습니다. 이로인해 지금까지 수십만의 암사망자가 발생했다고 합니다. 그리고 아직도 죽음의 땅 체르노빌은 기약 없는 시간만 흐르고 있습니다. 2011년 3월 11일 후쿠시마 핵발전소 폭발사고가 다시 발생했습니다.

체르노빌과 후쿠시마의 사고가 단지 남의 나라의 일만은 아닙니다. 25기의 핵발전소를 운영 중인 한국, 전 세계 1위의 핵발전소 밀집국가의 오명을 갖고 있습니다. 이런 상황에서 핵발전소를 더 늘리는 것은 그야말로 모두를 사고 위험에 빠뜨리고, 미래세대에 해결 불가능한 핵폐기물의 짐을 떠넘기는 무책임한 일입니다. 우리는 이러한 현실을 바꾸기 위해 지난 10월부터 대선후보들에게 탈핵에너지전환을 요구하는 잘가라 핵발전소 100만 서명운동을 전국적으로 전개하였습니다. 그 과정에 사상초유의 대통령의 국정농단과 탄핵사태에도 불구하고 지금까지 전국 곳곳에서 26만 1천 27명의 많은 사람들이 서명에 참여하였습니다.

빨라진 대선으로 우리는 이 결과를 당초 계획보다 앞서 마무리하고 대선후보들에 오늘 전달하고자 합니다. 잘가라 핵발전소 서명운동은 탈핵에너지전환을 위한 과제로 ▲신고리5,6호기, 삼척/영덕/울진 신규핵발전소 건설 백지화 ▲ 사용후핵연료 관련 신규 핵시설 건설 철회 ▲노후핵발전소 수명연장 금지하고 폐쇄 ▲ 고준위핵폐기물 관리계획 철회하고, 공론화 재실시 ▲ 탈핵에너지전환정책 수립하고, 탈핵에너지전환기본법 제정 ▲ 재생에너지 지원 및 확대정책 실시 등을 요구했습니다.

그동안 정부는 핵발전소로 인한 지역주민들의 피해와 고통을 외면한 채 핵발전소 확대에만 집중했습니다. 지역 주민의 의사를 제대로 묻지도 않은 채 핵발전소의 건설이 추진되었습니다. 하지만 신규부지로 예정된 삼척과 영덕에서는 건설 찬반을 두고 민주적으로 주민들의 의사를 묻는 주민투표가 시행되어, 압도적인 반대결과가 나왔습니다. 그러나 그 결과는 아직 수용되고 있지 않습니다.

경주에서 연이어 발생한 지진으로 지진위험지대에 지어진 또 건설하는 핵발전소가 안전하지 않다는 사실도 확인하였습니다. 하지만 노후핵발전소 월성1호기를 수명연장하고, 울진, 삼척, 영덕에 신규핵발전소 건설과 추진을 멈추지 않고 있습니다. 월성1호기의 경우 재판을 통해 수명연장 허가취소 판결이 났지만 계속 가동 중입니다.

대전에서는 그간 핵연료 공장과 원자력연구원 등 각종 핵시설이 운영되고 있었지만, 지역주민들에게 가장 기본적인 정보조차 공급되지 않았습니다. 최근에는 원자력연구원이 방사성 물질이 무단으로 폐기, 배출되었다는 사실이 밝혀져 지역주민들은 더욱 불안에 떨고 있습니다. 그런데도 원자력연구원은 핵의 위험을 더욱 가중시키는 사용후핵연료 재처리(파이로프로세싱)와 고속로 등을 주민의 동의 없이 추진하고 있습니다. 그동안 대책없이 만들어 낸 고준위 핵폐기물도 문제입니다. 이제는 포화상태에 다 다른 상태인 고준위핵폐기물에 대한 관리와 처분도 일방통행만 있을 뿐입니다. 형식적인 공론화를 통해 세워진 고준위핵폐기물 관리계획은 이 문제를 다시 핵발전소 소재 지역 주민들에게 떠넘기기에 급급합니다.

후쿠시마 사고 이후 많은 나라들이 핵발전 중심의 에너지정책에서 벗어나 탈핵으로 나아가고 있습니다. 이는 시대과제이며, 지속가능한 사회를 위해 피할 수 없는 과제입니다. 우리나라도 이제 전 국민적인 지혜를 모아 구체적인 탈핵에너지전환 정책 수립이 필요합니다. 핵발전소로부터 벗어나는 일이 불편과 어려움이 있고, 비용이 들겠지만 우리는 그 길을 충분히 갈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그 길에 함께 해주십시오. 그리고 함께 만들어갑시다. 2017년 탈핵에너지전환의 원년을 실현합시다.

2017년 4월 26일

잘가라핵발전소 100만 서명운동본부

문의: 사무국 02-735-7067 | nonukesact@gmail.com

녹색연합의 활동에 당신의 후원이 필요합니다